단간론파 다운로드
Posted on February 10, 2020 in Uncategorized

적어도 상 왕조 (1766 BCE) 이후 중국의 대부분의 왕조에 의해 개최 정통 신앙 시스템은 상디의 숭배를 중심으로 현대 시대까지 (문자 그대로 “주권 위”, 일반적으로 “하나님”으로 번역) 또는 전능한 힘으로 천국. [97] 이 신앙 체계는 유교와 도교의 발전과 불교와 기독교의 도입을 미리 기재했다. 그것은 천국이 전능한 실체, 세계를 초월하는 성격을 가진 비육체적 힘으로 여겨진다는 점에서 일신교의 특징을 가지고 있다. 공자의 기록에서, 공자는 하늘이 속을 수 없다고 믿고, 하늘은 사람들의 삶을 인도하고 그들과 개인적인 관계를 유지하며, 하늘은 사람들을 가르치기 위해 성취해야 할 과제를 준다고 알려져 있다. 미덕과 도덕성. [97] 그러나, 이 신앙 체계는 지역성에 따라 다양한 다른 작은 신들과 영들도 상디와 함께 숭배되었기 때문에 진정으로 일신교가 아니었다. 그럼에도 불구하고 모히즘(기원전 470년-c.391 BCE)과 같은 후기 변종들은 진정한 일신교에 접근하여, 작은 신들과 조상영들의 기능은 단지 상디의 뜻을 수행하기 위한 것일 뿐이며, 이는 아브라함 종교의 천사들과 비슷하며, 이는 단 하나의 것으로 간주된다. 하나님. 모지의 천국의 뜻(모지의 뜻)에서 그는 다음과 같이 기록합니다: 시크교는 16세기와 17세기에 인도 북부에서 일어난 일신교 신앙[129][130]입니다. 시크교인들은 시대를 초월한, 전방위적이며 최고의 창조자를 믿는다. 물 만트라로 알려진 구루 그란사히브의 오프닝 구절은 이를 의미합니다: 나미비아의 히바 족은 일종의 신교적 범신론을 실천하고 무쿠루 신을 숭배합니다. 히바와 헤레로의 고인은 그에게 종속되어 중개자 역할을 한다. [98] 기원전 6세기 이후, 조로아스터교인들은 무엇보다도 한 하나님의 우월성을 믿어 왔습니다: 아후라 마즈다는 “모든 것의 제조자”[17]와 다른 모든 사람들보다 먼저 있는 것입니다.

[18] [19] [20] [21] 그럼에도 불구하고, 조로아스터교는 아후라 마즈다와 함께 다른 야자타를 숭배했기 때문에 엄격하게 일신교가 아니었다[22]. 한편 고대 힌두교 신학은 모니스트였지만, 예배에서 엄격하게 일신교는 아니었는데, 이는 여전히 한 최고 신, 브라만의 양상으로 구상된 많은 신들의 존재를 유지했기 때문이다. [23] 콜로폰과 앤테네스의 제노파네스를 포함한 수많은 고대 그리스 철학자들은 일신교에 가까워졌지만, 부족했다. [23] 유대교는 모니스트의 맥락에서 개인적 일신교 하나님의 개념을 구상한 최초의 종교였다. [23] 도덕성은 하나님만이 기르고 그 율법은 변하지 않는다는 것을 담고 있는 윤리적 일신교의 개념[24][25] 유대교에서 처음 일어났지만,[26] 하지만 지금은 조로아스터교, 기독교, 이슬람교, 시크교, 바하믿음. [27] 리그 베다는 아타르바 베다와 야주르 베다처럼 일신교사상에 대해 논의한다: “데바스는 항상 비슈누의 최고의 거처를 찾고 있다” (태드 vi-를 보고 파라마 파다 파다 파우야1.22.22.22). 어떤 교단에 속하지 않는 사람들에 의해 그룹 노력, 그리고, 많은 세기에 처음으로, 단순히 자신을 호출하는 것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“무슬림,” 혼자 하나님께 복종.